On-Air
이항근 출마자 '진보교육감 경선 참가비 대납 가능성 차단해야'
2021-11-22 266
이종휴기자
  ljh@jmbc.co.kr
[선명한 화질 : 상단 클릭 > 품질 720p 선택]

진보교육감 경선과정에 불공정한 사태가 

발생할 수 있다는 문제 제기가 나왔습니다.


진보교육감 경선에 참여한 이항근 전 교육장은 오늘(22) 기자회견을 열고, 경선 투표를 위한 

선출위원 모집에 특정 후보 측이 참가비 

천 원을 대납하고 집단 모집할 가능성이 있어, 

이를 막을 방안을 제시했지만 선출위원회에서 받아들이지 않았다고 밝혔습니다.


이 전 교육장은 공정 경선을 훼손하는 사태를 

막기 위해 조속히 대책을 마련해야 한다고 

주장했습니다.

목록