On-Air
민주당, 홍영표·안민석 지역구 전략선거구 지정..기동민 컷오프
2024-02-28 2147
이정용기자
  jylee@jmbc.co.kr

[MBC 자료사진]

더불어민주당 공천관리위원회가 홍영표·안민석 등 현역의원 4명의 지역구를 전략선거구로 지정했습니다. 기동민 의원은 컷오프(공천배제)됐습니다.


임혁백 민주당 공천관리위원장은 오늘(28일) 서울 여의도 중앙당사에서 이런 내용의 공천 심사 결과를 발표했습니다.


공관위는 서울 성북을(기동민)·인천 부평을(홍영표)·경기 오산(안민석)·충북 청주서원(이장섭)·충북 청주청원(변재일) 등 5곳을 전략 선거구로 의결해 전략공천관리위원회로 이관했습니다.


경기 용인갑도 전략 선거구로 지정됐습니다.


임 위원장은 홍영표·안민석·변재일·이장섭 의원 4명은 본선 경쟁력을, 뇌물 혐의를 받는 기동민 의원은 도덕성을 이유로 이런 결정을 내렸다고 밝혔습니다.


임 위원장은 기 의원을 제외한 나머지 현역 의원 4명은 경선 기회를 가질 수 있을 것이라면서도 안규백 전략공관위원장의 권한이라고 설명했습니다.


이와 함께 공관위는 9개 지역구의 공천 심사결과도 발표했습니다.


공관위는 노무현 전 대통령 사위 곽상언 변호사(서울 종로)·4선 윤호중 의원(경기 구리) 등 5명을 단수공천했습니다.


서울 중구성동갑에선 현역 박성준 의원과 정호준 전 의원이 경선을 치릅니다.


강원 춘천·철원·화천·양구을에선 유정배 전 대한석탄공사사장과 전성 지역위원장이 경선을 벌입니다.


전남 목포에선 김원이 의원과 배종호 전략기획위원회 부위원장이 경선을 치릅니다.


전남 고흥·보성·장흥·강진에선 김승남 의원과 문금주 전 전라남도행정부지사가 경선을 벌입니다.

목록